톰미 카라체니와 줄리오 카라체니 - Vitale Barberis Canonico
톰미 카라체니와 줄리오 카라체니

톰미와 줄리오 (Tommy & Giulio)는 “y”으로 끝나는 이름 때문에 영화계의 한 디보 커플의 이름으로 들릴 수도 있을 것입니다. “y”가 현재 당시의 80년대에 이미 국제적인 분위기와 독자적인 캐릭터를 발산하였기 때문인데, 현재에는 더더욱 그렇습니다.
그러나 이들은 사르토리아계의 두 우상들이자, 두 형제들입니다. 이들은 너무나도 형제애가 돈독한 나머지, 같은 날 결혼하기까지 했습니다. 이들은 로마의 사로토리아계에 흔적을 남긴 인물들입니다. 그러나, 카라체니 가문에 대해 이야기할 때에는 역사를 훑어 보는 것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가문의 선조인 톰마쏘는 이미 800년대 중반에 오르토나와 아브루쪼 주에서 잘 알려진 재단사였습니다. 그러나, 진정한 전환점이 도래한 것은 그의 세 아들인 도메니코, 아우구스토, 갈리아노 덕분입니다. 도메니코는 로마로 이전하여 아뜰리에를 열어 대성공을 거두었고, 다른 두 형제가 곧 이에 합류하였습니다. 비즈니스 발전의 업무를 맡은 아우구스토는 수도 로마를 떠나 파리와 밀라노에 양복점을 열었으며, 유명한 밀라노 양복점은 현재에도Via Fatebenefratelli에 존재합니다. 갈리아노는 나폴리로 건너가 아뜰리에를 열었지만, 그리 오래가지 못 했습니다. 도메니코가 세상을 떠난 후, 갈리아노의 아들들인 톰미와 줄리오가 갈리아노와 함께 로마 아뜰리에의 경영을 맡아, 오늘날까지도 거의 변함없는 스타일을 창출하였습니다. 현재, 유서깊은 주소인 Via Campania, 61/B에 자리한 테일러숍은 가문의 4세대인 30세청년 안드레아 카라체니에 의해 경영되고 있습니다. 그는 2006년에 아뜰리에에 들어와, 전설적인 재단가 잔카를로 토니니와 함께 일했습니다. 카라체니 양복에는 공통적인 성격이 분명 있겠지만, 로마 라인은 말하자면, 신체를 더욱 감싸는 듯하고 중요한 특징이 풍부합니다. 이 중에서, 엄격히 9 -9.5 센티미터의 리버스, 오픈된 암홀, 4.5 cm 접어 젖힌 바지단, 올리브잎 형태의 창모양 칼라를 들 수 있습니다. 모든 것에 있어 옛날과 마찬가지로, 타협이 허용되지 않습니다. 카라체니 스타일에서는 디테일이 생명이기 때문입니다.

주소
Via Campania, 61/B
00187 Roma, RM - 이태리
오픈시간
월-금: 9.00-13.00/15.30-19.00
연락처
전화: +390642744023/+390642744023
팩스: +390642825039
이메일: caraceni@tommygiulio.191.it
tommyegiuliocaraceni.com
공유하기
  • 위치
  • 이탈리아
  • 로마
  • 톰미 카라체니와 줄리오 카라체니